Now Reports

자치도시를 뒷받침해온 하카타의 상인들

대로부터 해외와 활발한 교류를 해왔던 하카타는 중세에 접어들며 상업항으로써 번영하게 됩니다. 감합부를 가진 자만이 교역 가능했던 중국 명나라와의 감합무역부터 조선과의 교역, 나아가 류큐를 통해 동남아시아로 무역권을 확대해나갔습니다. 그러한 가운데 큰 힘을 지닌 상인들이 탄생하였고 하카타는 상인들을 중심으로 한 자치도시로서 발전했습니다. 특히 유명한 것이 하카타 3걸이라 불리는 카미야 소탄, 시마이 소시츠, 오가 소쿠입니다.

카미야 소탄은 대대로 이어져온 하카타의 상인 가문에서 태어났습니다. 토요토미 히데토시의 ‘타이코마치와리’에서도 직접 자를 들고 거리를 계측하는 등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그 후에는 중국과의 무역, 쌀 거래 등에서 하카타 상인 1인자로 활약했습니다. 하카타구 나라야마치에 있는 카미야 소탄의 가택터에는 토요토미 히데토시를 모시는 토요쿠니 신사가 세워졌습니다. 묘소는 하카타구 묘라쿠지에 있습니다.

fn213 fukuoka topic

시마이 소시츠는 오토모 소린, 토요토미 히데토시 등으로부터 신뢰받아 술 양조와 금융업 등으로 부를 일구었습니다. 조선과도 무역을 했으며 하카타에서 츠시마, 조선에 이르는 교통로를 완성했다고도 일컬어집니다. 시마이 소시츠의 가택터에 있던 토담은 하카타베이라 불리는 기와를 사용한 독특한 것으로 제2차 세계대전 중 공습에도 화재를 면해 근처 쿠시다 신사 경내로 옮겨져 보존되고 있습니다. 묘소는 소후쿠지에 있습니다.

오가 소쿠는 하카타 출신인 소탄, 소시츠와는 달리 부젠노쿠니 나카츠에서 태어났습니다. 나카츠 번주인 쿠로다 나가마사가 치쿠젠노쿠니로 이동할 때 하카타로 이주하였습니다. 후쿠오카성 축조, 성시 정비, 사원 복구 등에 힘썼으며 동남아시아와 무역도 했습니다. 쿠로다번의 신뢰도 두터워 오가 가문은 하카타 상인으로서 에도막부 때까지 활약하게 됩니다. 묘소는 쇼후쿠지 겐주앙에 있습니다.

Originally published in Fukuoka Now Magazine (fn213, Sep. 2016)

Category
Art & Culture
Fukuoka Prefecture
Published: Aug 25, 2016 / Last Updated: Jun 4, 2019

ページトップに戻る